서이초 교사 사건 관련 허위글 대거 삭제…한기호 의원 “법적 책임 물을 것”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출처: 한기호 의원SNS>

 

 

 서울 서초구 서이초등학교 A 교사의 극단적 선택과 관련해 인터넷에 퍼진 허위글들이 20일 대거 수정·삭제됐다.

 

 이들은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를 단정적으로 올렸다가 사실이 아님이 드러나고, 피해자가 법적 대응을 예고하자 조치를 취한 것으로 보인다.

 

 지난 19일 오후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는 “A 교사를 괴롭힌 학부모 가족이 3선 국회의원이라는 얘기가 있다교육청에서 알아서 기느라 엠바고 걸고 기사를 못 내게 막고 있다고 주장한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은 이 커뮤니티에서만 3만명이 넘게 봤고, 다른 커뮤니티와 블라인드 등에서도 빠르게 확산됐다.

 

 하지만 갑질 3선 국회의원으로 지목된 국민의힘 한기호 의원은 해당 학교에 제 가족은 재학하고 있지 않다고 밝혀 사실과 다름을 드러냈다.

 

 한 의원은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인신공격을 통해 명예훼손을 한 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법적 책임을 묻도록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에 따라 문제의 글 작성자는 A 교사 죽음 관련 내용은 모두 삭제하고 인터넷에 도는 이야기를 모아서 정리해서 올린 건데 이리 많이 퍼질 줄이야라며 학부모 가족이 국회의원일지도 모른다는 추정 글이 있어서 저도 올렸던 건데, 사실이 아니니 오해 없으시길 바란다고 변명했다.

 

 그러나 이런 변명은 무색하게도 이날 여러 인터넷 커뮤니티와 블라인드, 인터넷 댓글에서는 이와 같은 허위 사실을 바탕으로 한 글들이 일제히 삭제됐다.

 

 한편, 서울 서초경찰서는 A 교사의 죽음과 관련해 학부모와 학생들을 상대로 조사를 벌여왔으나, 아직까지 범죄성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단서를 찾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송원섭 기자 (sws805@cajourna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