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당직개편? 이재명 거취 정리가 시급"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이상민 최근 당직 개편에 부정적인 평가

"당직 개편이 큰 의미가 없다"

이재명 대표의 사법 리스크 당대표직을 그만둬야



                                             <이상민 의원SNS>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난 27YTN라디오 뉴스 정면승부에 출연해 당직 개편에 대한 평가를 묻는 질문에 대해 크게 기대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 그는 민주당이 당면하고 있는 위기는 이재명 대표의 사법 리스크 때문이라면서 이 대표의 거취가 정리가 될 필요가 있는데, 당대표직을 이 대표가 유지하면서 다른 당직을 바꿨다는 게 과연 얼마나 의미가 있을까라고 반문했다 .

 

이 의원은 당 운영의 핵심인 사무총장이 유임된 것은 변화와는 거리가 멀다는 입장도 내놓았다. 이 의원은 사무총장은 당대표의 뜻에 따라서 움직이는 기구라며 “(사무총장직에) 전혀 변동이 없다는 것은 이 대표가 앞으로의 당 운영이나 여러 가지 기조에 있어서 변화가 없을 것이라는 증좌(참고 증거)”라고 비판했다 . 그는 이어 이 대표의 거취 정리가 빠르면 빠를수록 좋은 상황인데, 너무 한가하게 들린다고 강조했다 .

 

이 의원은 최근 민주당 내 골칫거리로 여겨지는 이 대표 강성 지지층인 개딸’(개혁의딸)에 대한 조치에 대해서도 쓴소리를 아끼지 않았다. 이 의원은 “(개딸로 불리는 강성 지지층으로부터 문자메시지나 전화가) 거의 업무에 지장을 줄 정도로 많이 온다면서 일부 강성 지지자들의 행태에 대해서 아주 결연한 자세를 보이고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송원섭 기자 (sws805@cajournal.co.kr)